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메인 > 무료야설 > 경험담 야설
16-08-24 21:33 2,280회 0건
(창작) 반가운 손님

"민아! 손님 오셨어!"
"언니! 내차례가 아닌데!"
"지명 손님이야!."
"누구신데!"
"왜 있잖아! 너만 찾는 김사장님!."

방금 손님을 받아 피곤하였는데 제대로 쉬지도 못하고 일어나면서 그래도 다행히 나를 지목한 남자가 김사장이라는 언니의 말에 피곤이 달아나며 벌써 가벼운 흥분이 되었다.

"안녕하세요?사장님!."
"잘있었어? 어째 더 예뻐진거 같다."
"그래요!사장님도 건강하여 지신거 같은데요."

김사장과 나는 이렇게 처음 인사할때는 서로가 끔찍하게 위하는 내연의 관계처럼 모범적인 인사로 시작한다.

"사장님! 바지 갈아 입으시고 편안하게 누우세요."
"그래도 오늘은 운이 좋은 것같다. 기다리지 안하여도 이렇게 미스민을 차지할 수있으니 손님없어?"
"여태 놀았었요!사장님이 처음이예요."

나는오늘 방금 두번째의 손님을 받고 보냈다는 것을 일부러 내색하지 않고 김사장이 좋아하는 소리만 하여 주며 김사장을 편안하게 또賤斂?얇은 이불을 덮어준 다음 뜨거운 물수건을 얼굴에 덮어주었다.

이제 30대 중반쯤 되어보이는 김사장의 목뼈와 목근육을 안마를 하여주며 뭉친곳을 풀어주는데 김사장은 손을 늘어뜨려 내스커트속으로 손이 들어왔다.

스커트속의 히프며 허벅지를 팬티스타킹과 거들위에서 살살 쓰다듬기도 하고 간지럽히기도 하면서 흥을 즐기었다.

나는 정성스레 김사장의 얼굴도 맛사지하여 주고 스트레스를 풀기 위하여 머리를 지압도 하여주었다.

계속하여 다시 얼굴에 찜질을 하듯이 뜨거운 물수건을 올려 주고는 김사장의 손을 들어 손톱을 깨끗하게 깎아 준다음 손을 씻어주었다.

앞으로 내보지에 쑤셔넣을때 혹시 있을지도 모르는 감염을 피하기 위하여도 필요한 절차인데 김사장이 나에게 한마디하였다.

"나 방금 목욕하고 오는 중이야!안마만 받으면 돼!."
"아~예! 준비할께요 사장님!찜질하여 드릴께요!."
"그래!나 화장실좀 갖다올께!."

나는 김사장을 찜질하여 주기위하여 자리를 정돈하고 뜨거운 물수건을 바구니에 가득 준비하여 왔다.

김사장을 자리에 엎드려 떠?하기전에 런닝를 벗겨주자 정돈된 자리를 흐트리지 않고 김사장은 능숙하게 스스로 자리에 누웠다.

나는 스스럼없이 바지를 벗겨주고 트렁크 팬티까지 훌렁 벗겨주자 히프밑 허벅지 사이로 김사장의 주먹만한 불알이 보였다.

"사장님은 지방도 없이 이렇게 멋진 몸매를 유지하세요?."
"그게 저절로 어디 그런가? 미스민도 아침마다 수영한다고 하였지?."
"예! 5시에 나가서 6시까지 해요!."
"대단해!나도 연습장에서 6시부터 한시간씩 하는데 그게 쉽지 않더라니까!."

등찜질을 하여주기 전에 피로에 싸여있을 근육들을 풀어주기 위하여 안마를 하며 말을 나누었다.

"이리와!"

김사장이 요구하는 의도를 알고있는 나는 김사장의 머리맡에 쪼구리고 앉아 김사장이 속옷을 쉽게 벗길수 있도록 자세를 취하여 주었다.

김사장은 엎드려 누운채 두손을 내밀어 내가 입고있는 팬티스타킹부터 음미하듯이 천천히 벗겨내리기 시작하면서 나에게 물었다.

"미스민이 48kg 이라고 하였나?."
"예! 52Kg를 넘긴적이 별로 없어요."
"역시 몸매관리를 잘해 미스민은!."
"사장님도 잘하시는데요 뭘!"

김사장이 막 거들을 벗기려고 거들 고무줄에 손가락을 걸자 나는 엉덩이를 살짝들어 벗겨내기 쉽게하여주었다.

"이렇게 미스민이 스타킹신고 거들차림일때 제일 꼴리더라고?."

나는 다른 남자들이 집적거리며 지분거려 피곤하게 하는 것을 막기 위하여 이렇게 중무장을 한 복장을 하는데 김사장에게 만큼은 언제부터인가 허락한 것은 물론 한달에 두번쯤 오는 김사장이 은근히 기다려지고는 하였다.

그렇다고 김사장이 나에게 팁을 넉넉히 주는 것도 아니고 보통 손님들처럼 20만원을 넘긴적이 없지만 나는 돈을 더받으면 창녀나 다름 없다는 비애감이 들어 요금에 대한 일체의 티를 내지 안하였다.

그래서 어느날인가는 사장인 언니에게 다른 아가씨들도 팁타령않고 지극정성으로 안마하여 주는 미스민만 닮는다면 내가 공평하게 맨날 오겠는데,어떤날은 나에게 접대 받으려고 2시간이나 기다려야 할때도 있으니 어디 자주 올수 있겠느냐며 불평까지 한적이 있었다.

사실 나를 찾는 손님은 김사장을 포함하여 30명이 넘어지만 반이상은 변태들이어서 나를 괴롭히기 일수였다.

사장언니는 나를 찾는 손님들이 차례를 기다리며 할일없이 놀고있는 다른 아가씨들은 거들떠도 안보고 나만 지목하자 가게를 처음 인수하였을때는 은근히 불만을 비치고는 하였는데 변태들에게 그렇게 시달리면서도 항상 정성스레 손님들을 대하는 나를 보고는 동료들에게 민을 반만 닮으라고 하곤하자 그게 또 스트레스인지 나를 싫어하는 미스박이 한마디 하였다.

"민은 손님들한테 보지대주니까 민만 찾지 나같이 법대로 하는 여자는 이런데서도 손해라니까!"

김사장 또한 변태중의 변태이지만 그래도 속마음은 은근히 나를 배려하는 것을 읽을 수 있어 나는 언제부터인가 부터 마음놓고 내몸을 김사장에게 맡기다 싶이 하곤 하였던 것이다.

"이런데서 일하면 얼추 개보지가 다되었을텐데 그래도 어떻게 이렇게 너덜거리지 않고 깨끗한지 몰라!."

"헉! 사장님? 우선 찜질하여 드릴께요!."

나는 우선 등찜질전 맨소래담을 듬뿍등판에 P고 골고루 맛사지를 하여 주자 김사장은 이제는 노팬티인 스커트속에 손을 집어넣고 부지런히 히프와 보지둔덕을 애무하기 시작하였다.

이때부터 서서히 마각을 드러내기 시작하는 변태행위에 나는 은근히 동조하며 사내의 척추를 따라 압박을 하며 ?어주고 히프살을 살살돌려주며 안마를 하다가 간혹 불알을 터치하여 주면 허벅지를 오무리리며 본색을 드러내기 시작하였다.

"발랑까져 가지고 벌써 이렇게 보짓물 흘리는 것봐! 개보지는 개보진가 보다 오늘 내가 네년 보지를 걸레로 만들어줄까?."

김사장이 속삭이며 보지에 손가락을 푹쑤시고 질벽을 건드려 주자 움찔거리며 보짓물을 울컥 P아내자 김사장은 더욱 나에게 별의별 상스러운 욕을 하며 손가락 하나에서 어느새 세개의 손가락이 내보지를 쑤시고 있었다.

나는 다른 손님들하고 아가씨들이 신경이 쓰여 입술을 물고 신음을 삼키며 김사장의 히프를 들게하고 두손을 사타구니에 집어넣어 사내의 불알은 물론이고 다마를 박아 울퉁불퉁한 좆대가리와 딱딱한 좆대를 공들여 ?어주고 주물러주자 진저리를 쳐대었다.

"하이고 허헉!씨발년아! 그러다가 암캐같은 네년 개보지에 박아보지도 못하고 싸겠다."

김사장이 나를 비참하게 만들며 오욕스러운 욕을 할수록 이상하게 보지속이 더 흥분이되고 쾌감을 느끼는 체질이었다.

나는 억지로 신음을 참으며 뜨거운 물수건을 김사장의 등부터 차곡차곡 덮기 시작하였다.

그렇게 발끝까지 찜을 하여주고 사내가 땀을 빼는 잠깐동안 질퍽한 2라운드를 위하여 나는 샤워장에가 시원하게 샤워를 하고 보지까지 다시 깨끗하게 씻고 옷을 입는데 10분이 걸리지 안하였다.



회원사진
최고관리자

Lv : 10   Point : 9300

가입일 2016-08-11
접속일 2020-07-08
서명 황진이-19금 성인놀이터
태그
황진이-무료한국야동,일본야동,중국야동,성인야설,토렌트,성인야사,애니야동
야동토렌트, 국산야동토렌트, 성인토렌트, 한국야동, 중국야동토렌트, 19금토렌트
0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경험담 야설 목록
6,089 개 1 페이지

번호 컨텐츠
6089 친구인지 애인인지 - 3부 HOT 08-24   3776 최고관리자
6088 윤정이와의 섹스 - 1부 HOT 08-24   5139 최고관리자
6087 윤정이와의 섹스 - 2부 HOT 08-24   3033 최고관리자
6086 윤정이와의 섹스 - 4부 HOT 08-24   2725 최고관리자
반가운 손님 - 1부 HOT 08-24   2281 최고관리자
6084 어머니의 친구 - 1부 HOT 08-24   3502 최고관리자
6083 반가운 손님 - 2부 HOT 08-24   1345 최고관리자
6082 어머니의 친구 - 2부 HOT 08-24   2534 최고관리자
6081 나의 경험담 - 1부 HOT 08-24   2238 최고관리자
6080 어머니의 친구 - 3부 HOT 08-24   2307 최고관리자
6079 나의 경험담 - 2부 HOT 08-24   1463 최고관리자
6078 친구인지 애인인지 - 1부 HOT 08-24   1715 최고관리자
6077 나의 경험담 - 3부 HOT 08-24   1393 최고관리자
6076 친구인지 애인인지 - 2부 HOT 08-24   1485 최고관리자
6075 나의 경험담 - 4부 HOT 08-24   1387 최고관리자
황진이-19금성인놀이터는 성인컨텐츠 제공이 합법인 미주,일본,호주,유럽 등지의 한글 사용자들을 위한 성인 전용서비스이며 미성년자의 출입을 금지합니다.
황진이요가야동 황진이일본야동 황진이국내야동 황진이리얼야동 황진이웹툰사이트 황진이조또TV 황진이씨받이야동 황진이교복야동 황진이상황극 황진이백양야동 황진이빠구리 황진이야동게시판 황진이김태희  황진이원정야동  황진이건국대이하나야동 황진이이혜진야동 황진이오이자위 황진이커플야동 황진이여자아이돌 황진이강민경야동 황진이한국어야동  황진이헨타이야동 황진이백지영야동 황진이도촬야동 황진이버스야동  황진이성인포털사이트 주소찾기 황진이여고생팬티 황진이몰카야동 황진이여자연애인노출 황진이마사지야동 황진이고딩야동 황진이란제리야동 황진이꿀벅지 황진이표류야동 황진이애널야동 황진이헬스장야동 황진이여자연애인노출 황진이접대야동 황진이한선민야동 황진이신음소리야동 황진이설리녀야동 황진이근친야동 황진이AV추천 황진이무료섹스 황진이중년야동 황진이윙크tv 황진이직장야동 황진이조건만남야동 황진이백양야동 황진이뒤치기  황진이한성주야동 황진이모아 황진이보지야동  황진이빽보지 황진이납치야동 황진이몰래카메라무료동영상사이트 황진이씹보지 황진이고딩섹스 황진이간호사야동 황진이금발야동 황진이레이싱걸 황진이교복야동 황진이자취방야동  황진이영계야동 황진이국산야동 황진이일본야동  황진이검증사이트  황진이호두코믹스 새주소  황진이수지야동  황진이무료야동  황진이페티시영상 황진이재벌가야동 황진이팬티스타킹 황진이화장실야동 황진이현아야동 황진이카사노바  황진이선생님야동 황진이노출 황진이유부녀야동  황진이섹스 황진이자위야동 황진이에일리야동 황진이에일리누드 황진이엄마강간 황진이서양 황진이섹스 황진이미스코리아 황진이JAV야동 황진이진주희야동  황진이친구여자 황진이티팬티 황진이중년야동  황진이바나나자위 황진이윙크tv비비앙야동 황진이아마추어야동 황진이모텔야동 황진이원정녀 황진이노모야동  황진이한성주동영상 황진이링크문 황진이황진이  황진이섹스도시 황진이토렌트킹 황진이레드썬 황진이동생섹스 황진이섹스게이트  황진이근친섹스  황진이강간야동  황진이N번방유출영상 황진이세월호텐트유출영상 
Copyright © 황진이